지역뉴스


[스포츠·문화·사람들] 포항제일교회, 코로나 성금 2천만원 전달 print
작성일 : 20-03-11 18:23


포항제일교회 청년들이 10일 선별진료소를 찾아 의료진 등 관계자들에게 간식을 전달하고 있다.

청년부선 선별진료소 등 4곳에 540명분 간식 제공



포항제일교회(담임목사 박영호)는 10일 오후 2시 포항시청을 방문, 코로나19 성금 2천만원을 전달했다.

박영호 목사와 김문철․문성환․김용문․정대규 장로는 이날 이강덕 포항시장에게 방호복 구입과 선별진료소 의료진을 위해 사용해 달라며 이 같은 성금을 기탁했다.


박영호 담임목사는 “밤낮으로 수고하고 애쓰는 선별진료소 의료진들을 응원하기 위해 교인들이 정성을 모았다”며 “모두가 하루 빨리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일상생활로 복귀할 수 있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 교회 청년부 마음모아드림은 이날 포항의료원 선별진료소와 포항의료원 직원들을 찾아 70인분과 300인분의 간식을 전달했다.

또 청년부는 11일 포항남구보건소 선별진료소와 포항북구보건소 선별지료소를 방문, 110인분과 60인분의 간식을 전달한다.

간식은 토스트, 샌드위치, 마시는 그린 샐러드, 마시는 오렌지 샐러드 등 540인분(200만원 상당)이다.

간식 구입비는 청년드림 회원들의 후원금으로 마련했다.

/정석우기자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