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뉴스


[스포츠·문화·사람들] 포항목회자홀리클럽,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회 재개 print
작성일 : 21-02-24 16:52


포항목회자홀리클럽이 23일 포항우창교회에서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회를 열고 있다.

 

포항목회자홀리클럽(회장 이남재)이 23일 오후 7시부터 포항우창교회에서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회를 열었다.

기도회는 ‘내 주를 가까이 하게 함은’ 찬송, 김동철 목사 기도, 성경봉독, 설교, ‘저 높은 곳을 향하여’ 찬송, 축도, 광고 순으로 이어졌다. 10여명이 참석,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했다.

이남재 목사(회장)는 ‘남은 자의 역사’라는 제목의 설교를 통해 “예수님의 생명과 맞바꾼 존재가 우리 그리스도인”이라며 “남은 백성을 통해 가나안을 계획 하셨듯이, 우리를 통한 하나님의 역사하심을 기대하고 기대하자”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기도회에서는 ‘성시화운동본부의 사역을 위하여’, ‘홀리클럽의 사역을 위하여’, ‘코로나19의 조속한 종식을 위하여’ 기도했다.

 

또 ‘다음세대를 위하여’, ‘나라와 민족을 위하여’, ‘포항시의 각 교회를 위하여’, ‘포항지역을 위하여’ 간구했다.

기도회는 매월 마지막 화요일 열린다. 3월에는 30일 오후 7시부터 진행된다.
/정석우기자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